잘난척

728x90

아이들은 콩벌레라 불렀다.

쥐며느리라 이야기 해주고 싶은데 참았다.

쥐며느리라 부르는 이유를 몰랐다.

 

어디가서 아는 체, 잘난 척하면 안된다.

 

'미발표작 > 끄적거림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난 아무 것도 아니에요  (0) 2020.10.06
잘난척  (0) 2020.10.06

이 글을 공유하기

댓글(0)

Designed by JB FACTORY